알고나면 97% 예방하는 대장암 의심증상 3가지

서론

대장암은 초기에 발견하면 치료를 통한 생존확률이 높으나 꾸준한 검사와 관리가 필요합니다. 대장암의 위험을 줄이고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하고 정기적인 대장암 선별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보통 50세 이상의 성인에게 발병되므로 대장암 선별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아야 하며, 가족력이나 기타 위험 요소가 있는 경우 더 일찍 검사를 시작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조기 발견과 적극적인 치료는 대장암과 싸우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합니다.

대장암에 걸리지 않은 장성적인 변의 형태

대장암이란?

대장암은 대장의 내벽을 이루는 세포에서 시작되는 암입니다. 대장은 소화계의 마지막 부분으로, 음식물 쓰레기를 처리하고 체외로 배출하는 역할을 합니다.

대장암은 주로 대장의 안쪽 라이닝에서 시작되며, 가장 흔히 발견되는 형태는 선종성 용종(대장용종)입니다. 이러한 용종이 암으로 발전할 수 있기 때문에, 조기에 발견하여 제거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장암의 증상은 초기 단계에서는 뚜렷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면 혈변, 배변 습관의 변화, 불명확한 복통, 체중 감소, 지속적인 피로감 등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이 나타날 경우, 의사와 상의하여 적절한 검사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장암의 생존율

대장암의 생존율은 여러 요인에 의해 영향을 받으며, 특히 암의 단계(진행 정도)에 따라 크게 달라집니다. 일반적으로 조기 발견과 치료를 받은 경우 생존율이 더 높습니다.

대장암 단계5년 생존율
1기90% 이상
2기80-90%
3기60-80%
4기10% 이하
  • 조기 대장암(1기 또는 2기): 초기 단계에서 발견된 대장암은 치료 후 5년 생존율이 매우 높습니다. 90% 이상의 높은 5년 생존율을 보일 수 있습니다.
  • 중기 대장암(3기): 암이 림프절까지 확산된 경우, 5년 생존율은 약 70%에서 80% 사이가 될 수 있습니다.
  • 진행성 또는 말기 대장암(4기): 암이 다른 기관으로 전이된 경우, 5년 생존율은 상당히 낮아지며 20% 미만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생존율은 일반적인 통계에 기반하며, 개별 환자의 생존율은 환자의 나이, 건강 상태, 치료에 대한 반응 등 여러 개인적인 요인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대장암의 원인

대장암의 정확한 원인은 명확히 알려져 있지 않지만, 여러 위험 요소들이 대장암 발생과 관련이 있습니다:

  1. 나이: 대장암은 주로 50세 이상에서 발생합니다.
  2. 가족력: 가족 중에 대장암 또는 직장암 병력이 있는 경우 위험이 증가합니다.
  3. 유전적 요인: 유전적 변이나 특정 유전 증후군으로 인한 경우도 있습니다.
  4. 생활습관: 고지방, 고칼로리 식단, 운동 부족, 비만, 흡연, 과도한 알코올 섭취 등이 위험 요소입니다.
  5. 염증성 장 질환: 궤양성 대장염이나 크론병과 같은 염증성 장 질환이 있으면 대장암 발생 위험이 높아집니다.
  6. 당뇨병: 당뇨병이 있는 사람은 대장암 위험이 더 높을 수 있습니다.

대장암 예방방법

대장암 예방을 위한 권장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정기적인 대장암 선별 검사: 대장암 선별 검사를 통해 암 또는 전암성 용종을 조기에 발견하여 제거함으로써 대장암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2. 건강한 식습관: 신선한 과일, 채소, 전곡류를 많이 섭취하고, 가공육과 붉은 고기의 섭취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3. 체중 관리: 정상 체중을 유지하고 비만을 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4. 정기적인 운동: 주당 최소 150분의 중등도 신체 활동을 하는 것이 권장됩니다.
  5. 금연과 알코올 섭취 제한: 흡연을 피하고, 알코올 섭취는 남성은 하루에 2잔 이하, 여성은 하루에 1잔 이하로 제한하는 것이 좋습니다.
  6. 당뇨병 관리: 당뇨병이 있는 경우, 혈당을 잘 관리하는 것이 대장암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대장암은 예방 가능한 암 중 하나입니다.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고, 정기적인 선별 검사를 통해 조기에 발견하면 대장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현저히 낮출 수 있습니다.

대장암 의심증상 3가지

  1. 변비나 설사: 반복되는 변비나 설사가 대장암의 가능성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2. 변의 형태: 가늘어진 변이나 콩처럼 동그란 변 역시 대장암의 증상일 수 있습니다.
  3. 잔변감과 혈변: 변을 본 후에도 남아있는 듯한 잔변감이나 혈변도 대장암의 증상으로 볼 수 있습니다.
  • 대장암 전조증상으로 가늘어진 변
  • 대장암 전조증상으로 콩처럼 동그란 변
  • 대장암 전조증상으로 검붉은 혈변

이러한 증상들은 대장암 발견의 중요한 신호일 수 있으므로, 이에 해당하는 증상이 있다면 즉시 전문가의 진단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장암의 치료 과정

대장암의 치료 방법은 암의 단계, 위치, 환자의 일반 건강 상태 등 여러 요소에 따라 달라집니다.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치료 방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수술: 초기 단계의 대장암은 수술로 치료할 수 있으며, 암과 암 주변 일부 정상 조직을 제거합니다. 진행된 경우에는 대장의 큰 부분을 제거할 수도 있습니다.
  2. 화학요법: 수술 전후로 암세포를 제거하거나 암의 재발 위험을 줄이기 위해 사용됩니다. 진행된 암의 경우 증상을 완화하고 생존 기간을 연장하는 데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3. 방사선 치료: 암세포를 죽이거나 축소시키기 위해 고에너지 방사선을 사용합니다. 대장암에서는 주로 직장암 치료에 더 자주 사용됩니다.
  4. 표적 치료: 암세포의 특정 유전자나 단백질을 대상으로 하여 암의 성장과 확산을 차단합니다. 진행된 대장암에 사용될 수 있습니다.
  5. 면역요법: 환자의 면역 체계를 활성화하여 암세포를 공격하도록 합니다. 특정 유형의 진행된 대장암에서 효과적일 수 있습니다.

대장암의 예후

암의 예후는 개인마다 다를 수 있으며, 여러 요인에 의해 영향을 받습니다. 정기적인 의료 상담과 검사,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장암 진단을 받았다면, 의료 팀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최적의 치료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평가: 5/5

Leave a Comment